본문으로 바로가기

소식 보도자료

세계의 바다를 이끌어온 대한민국 대표 선박해양플랜트 분야 전문연구기관, KRISO

보도자료

친환경 선박 추진기관 테스트, 여기에서 한 번에

  • 작성자최고관리자
  • 작성일시2021/04/29 17:00
  • 조회수75

친환경 선박 추진기관 테스트, 여기에서 한 번에 사진1

친환경 선박 추진기관 테스트, 여기에서 한 번에

- 2025년까지 만능 테스트 플랫폼 개발로 친환경선박 기술개발 여건 개선 -


□ 해양수산부(장관 문성혁)는 온실가스 감축 노력에 동참하고 친환경 선박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세계 최초로 전기·수소 등 다양한 선박추진기관을 한 선박에서 탈착하며 시험·실증할 수 있는 만능 테스트 플랫폼을 2025년까지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


□ 국제해사기구(IMO)의 온실가스 규제 강화와 EU의 배출권거래제(EU-ETS) 시행(예정) 등에 대응하기 위해 전 세계 조선·해운시장이 기존 유류선박에서 친환경 선박 체계로 패러다임이 전환 중이며, 우리 정부도 해양환경 규제 및 친환경 선박 시장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을 위해 환경친화적 선박의 개발 및 보급 촉진에 관한 법률을 시행(‘20.1.)한 데 이어, 지난해 12‘2030 한국형 친환경선박(Greenshp-K) 추진전략을 발표하고 그 일환으로 2025년까지 5년간 총 364억 원을 투입해 친환경 선박 테스트 플랫폼 개발을 추진하게 되었다.


□ 통상 전기·수소 등 친환경 선박 추진기관을 개발하면 추진기관별로 실증선박을 건조해야 하나, 앞으로 개발될 만능 테스트 플랫폼을 이용하면 하나의 실증선박만 건조해도 되기 때문에 추진기관별 실증선박 건조 비용(척당 100~300억 원 수준)을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.


□ 해양수산부는 이를 위해 지난 423일 주관 연구기관으로 한국해양과학기술원 부설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(소장 김부기)와 한국기계연구원을 선정하였으며, 8개 민간기업·대학*과 한국선급(KR), 전라남도와 목포시도 공동 연구기관과 투자자로서 참여한다.

* 한국조선해양, 현대중공업, KTE, 산엔지니어링, 극동선박설계, 리영에스엔디, 올포랜드, 군산대학교


□ 연구기관들은 올해 5월 초 사업에 본격 착수한 뒤, 2025년까지 친환경 선박 만능 테스트 플랫폼을 구축하기 위한 실증 기술개발과 LNG보다 온실가스 저감효과가 더 높은 선박용 LNG-암모니아 혼합연료* 엔진 기술개발 등을 추진하게 된다.

* LNG 선박은 최대 30%의 온실가스 저감효과가 있으나, LNG와 무탄소 연료(암모니아 등)를 혼합하여 사용할 경우 최대 50%의 온실가스 저감효과 발생


□ 아울러, 사업기간 동안 목포 남항 재개발 부지에 연면적 5,000규모의 시험·연구동도 건설할 계획이다. 2025년 사업이 종료되면, 친환경 선박 기업과 연구기관 등이 저렴한 비용으로 해당 시설에서 기술을 검증할 수 있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.


□ 구도형 해양수산부 해양개발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기업 등의 친환경 선박 관련 기술 개발 여건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.”라며, “사업 착수부터 완공까지 차질없이 추진하여 국내 친환경 선박기술개발이 활성화되고 탄소중립 사회를 만드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.”라고 말했다.

첨부파일
  • png 첨부파일 만능 테스트 플랫폼(선박) 조감도.png (208.15KB / 다운로드:4) 다운로드

콘텐츠 만족도 조사

콘텐츠 만족도 조사

평균 1.11 27명 참여

만족도 조사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. 콘텐츠 만족도 조사는 한 번만 참여 가능합니다.

  • 해양수산부
  • 산업통상자원부
  • 환경부
  • 국토교통부
  • 행정안전부
  • 대한민국해군